Day: August 8, 2018

아무렇지 않은 척 하지만 사실은 삶이 버거운 너에게 – 무라카미 하루키

아무렇지 않은 척하며 살고 있지만 사실은 삶이 버겁고, 겉으로 웃고 있지만 속으로는 늘 울고 있는, 과거의 나쁜 기억에 발목을 잡혀 매일매일 괴로워 신음하고 있는, 하루에도 몇 번씩 죽고싶다 생각하는 너에게. 그렇게 특별하다 믿었던 자신이 평범은 커녕 무능력하다 느끼는 순간이 있고, 쳐다보는 것만으로 설레던 이성으로부터 지루함을 느끼는 순간이 있고, 분신인 듯 잘 맞던 친구에게 정이 뚝 떨어지는 순간이 있고, 소름 돋던 […]

error: Content is protected.